top of page

[2023년 12월 뷰티뉴스] 알케미스트 가든(The Alchemist’s Garden) 컬렉션의 새로운 오 드 퍼퓸플로럴 벌스(A FLORAL VERSE)






구찌는 알케미스트 가든(The Alchemist’s Garden) 컬렉션의 새로운 향수, 자연의 섬세한 향을 담은 플로럴 벌스(A FLORAL VERSE) 오 드 퍼퓸을 새롭게 선보인다. 인도 자스민 삼박과 스리랑카 홍차 향을 매혹적으로 조합하여 탄생시킨 이 향수는 빛과 어둠이 만들어 내는 상호 작용을 상징적으로 표현한 플로럴 그린 향을 선사하며, 황혼에서 새벽으로 이어지는 자연의 시적인 여정을 우아한 향으로 담아냈다.


알케미스트 가든(The Alchemist’s Garden) 컬렉션


개인의 취향에 따라 맞춤형으로 선택할 수 있는 오 드 퍼퓸, 퍼퓸드 오일, 센티드 워터로 구성된 알케미스트 가든은 연금술에서 영감 받아 탄생한 컬렉션이다. 모든 향은 하우스의 상징적인 요소들을 표현하는 핵심 원료들로 조향 됐다. 섬세한 증류기술을 활용해 자연의 본질을 그대로 병 안에 담아낸 알케미스트 가든 컬렉션은 서로 다른 향수를 함께 레이어링 해 사용했을 때, 각 향수의 개성이 서로를 보완해 주는 동시에 그 매력이 극대화되도록 설계됐다. 연금술이 선보이는 아름다움의 본질인 ‘변신의 마법’처럼 레이어링 된 향들은 새로운 예술적 표현으로 재탄생해 보이지 않는 세계의 마법과 같은 느낌을 선사한다.


조향사 알렉산드라 모네(Alexandra Monet)는 이 마법과도 같은 매혹적인 조향 과정을 구찌의 비전과 결합해 자신의 추억과 다양한 영감을 더해 플로럴 벌스를 창조해 냈다. 조향사는 연금술과 이를 위한 의식에 대해 탐구하며, 알케미스트 가든의 컬러와 상징을 숙련된 방식으로 조합해 알케미스트 컬렉션의 새로운 향수 플로럴 벌스에 특별한 에너지를 불어넣었다.


알케미스트 가든 플로럴 벌스(A Floral Verse) 오 드 퍼퓸

자연의 신비로운 조화에 찬사를 보내는 향수인 플로럴 벌스는 인도 자스민 삼박 꽃잎에 스며든 달빛의 지혜와 스리랑카 홍차의 수확 과정에서 느낄 수 있는 생기 넘치는 새벽으로부터 영감 받았다.


향수를 오픈하는 순간 처음 만나는 향은 달의 비밀을 간직하고 있다고 전해지는 밤에 피어나는 꽃, 인도 자스민 삼박의 향이다. 과일 향과 싱그러운 초록빛이 미묘하게 어울려 빛을 발하며 강렬한 따스함과 감각적인 느낌이 서서히 스며든다. 향수를 구성하는 중심 향조는 신선함과 스파이시함이 가미된 스모키 노트와 마른 잎사귀의 향을 담은 스리랑카 산 홍차 향이다. 세계에서 훌륭한 차를 생산하는 스리랑카의 오랜 전통에 따라 매일 아침 태양이 떠오르기 전 손으로 직접 따서 수확하는 홍차 잎의 향이 담겨 있다. 어둠과 빛이 만나는 곳에서 인도 자스민 삼박과 스리랑카 홍차가 어우러져 강렬한 표현력을 지닌 융합된 향이 탄생한다. 화이트 머스크의 베이스 노트는 향의 시적인 리듬을 완성한다. 90년에 걸친 연구 끝에 이 분야의 선구자들이 창조해 낸 이 향조는 부드러운 발사믹 향을 지니고 있어 섬세하고 매혹적인 잔향을 남긴다. 100% 배출 탄소를 재활용한 알코올을 사용해 만든 이 향수는 마치 한 편의 시를 읊어 내듯 서서히 다가오며 매혹적인 감각의 여정으로 초대한다.

Comments


bottom of page